SNS칼럼
젊은 시절의 엄마를 만나면 하고 싶은 말 1위는?
2017.05.07 1,113


00 01 02 03 04 05 06

06

Contents No
FB2017-46

Summary
5위는 '막상 만나면 아무 말도 못 할 것 같다. 너무 고맙고 미안해서'가 차지했다.

Project Manager
남민희 에디터
임다정 디자이너

프로젝트 문의하기 보고서 안내 멤버십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