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보도자료 2014-16호
2014.09.25 1,194


보도자료_2014_16_본문
 

<2014 대한민국 2030세대 건강관리 리포트>


 1


 

2030세대 10명 중 9명 건강관리 하는 중


일주일 평균 1.9회, 1시간 18분 간, 걷기와 달리기 위주


 

- 20,30대 10명 중 9명 건강 관리 신경 쓰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규칙적인 운동은 10명 중 3명 꼴


- 자신의 몸매와 건강에 만족하는 사람일수록 운동 더 자주, 더 오래, 더 강하게 더 규칙적으로 해


- 2030세대에게 건강의 기준은 질병이 없는 상태, 그러나 특정 질병이 없어도 건강관리의 필요성은 느껴


- 여럿이, 정해진 시간에, 실외에서 운동하는 것보다 시간 날 때마다, 혼자, 실내에서 운동하는 경향


- 20대와 30대의 건강 관리와 운동 정도에 큰 차이는 없어


 

[2014. 09. 25.]


2014년 대한민국의 20대와 30대는 자신의 건강에 얼마나 자신 있을까? 건강 관리에 신경 쓰고 있을까? 이를 알아보기 위해 대학내일 20대연구소에서는 지난 8월, 전국 20대 및 30대 598명을 대상으로 ‘대한민국 2030세대 건강관리 및 운동실태 조사’를 실시했다.


먼저 20대 및 30대 10명 중 9명은 건강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주요 건강관리법을 물었을 때는 10명 3명 만이 규칙적인 운동을 꼽았으며, 그 밖에는 수면시간 조절, 식사량 조절, 영양제 복용, 보양식 섭취, 음주 및 흡연량 조절 등 시간을 많이 들이지 않아도 실행 가능한 방법을 주로 실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별도의 시간과 노력을 투자하여 건강관리를 하는 경우는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2


 

한편, 자신의 몸매와 건강에 대해 자가 평가를 하게 한 결과, 100점 만점을 기준으로 몸매는 52.7점, 건강은 55.2점으로 둘 다 높지 않게 나타나, 2030세대가 자신의 몸매와 건강에 대해 자신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자가 평가 점수가 높을수록 운동을 더 자주, 더 오래, 더 강하게, 더 규칙적으로 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2타나, 몸매・건강에 자신이 있는 경우, 운동을 통한 관리에 더 많은 노력을 더 많이 기울이고 있다고판단된다.


3


 

건강의 기준을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절반 이상(53.2%)이 ‘질병이 없는 상태’라고 답했으며, 다음으로 23.7%가 ‘스트레스 없는 상태’라고 대답해, 질병이 없는 신체적 건강 뿐만 아니라 정신적 건강도 중요하게 여기고 있었다. 또한, 2030세대는 ‘몸이 점점 둔해짐을 느낄 때’(40.8%), ‘감기 및 몸살 등 질병을 얻었을 때’(26.4%),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 때’(16.4%), 주로 건강 관리의 필요성을 느낀다고 응답했다. 이로 보아, 특정 질병이 없더라도 단순히 몸의 피로를 체감하는 것만으로도 건강에 대해 염려한다는 사실을 엿볼 수 있다.


이외에도 평소에 건강 정보를 탐색하는 정도를 물었을 때, 탐색하지 않는다는 응답자(40.5%)가 탐색한다는 응답자(23.1%)보다 많아, 정보검색에 능한 2030세대임에도 불구하고 특별히 건강정보를 탐색하지는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반면, 건강 검진에 대해서는 43.3%가 고려한다, 28.6%가 고려하지 않는다고 응답하였으며, 이 경향은 대학을 졸업하고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시기인 20대 후반부터 확연히 높아졌다.


마지막으로 실외 운동(26.1%)보다는 실내 운동(46.3%)을, 여럿이 하는 운동(22.2%)보다는 혼자서 하는 운동(57.3%)을, 정해진 시간에 하는 운동(35.6%)보다 시간 날 때마다 하는 운동(46%)을 선호하는 것으로 밝혀져, 시간 선택과 활용이 보다 자유로운 쪽을 선택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사를 진행한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김영기 수석연구원은 “2030세대 대부분이 건강관리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특히 20대와 30대 사이에 큰 차이가 없는 점은 의외의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는 등 별도의 시간과 노력을 들이는 것은 현실적으로 쉽지 않은 것 같다. 대체로 수면이나 식사 조절, 영양제 복용처럼 실천하기 쉬운 방법들을 택한다. 운동을 하는 경우에도 타인과 함께 하는 운동이나 정해진 시간에 하는 운동보다는 혼자서 시간 날 때마다 할 수 있는 운동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바쁜 2030세대의 모습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위 조사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대학내일20대연구소 홈페이지 (www.20slab.org)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관련문의: 대학내일20대연구소


- 전화/메일: 02-735-6196 / 20slab@univ.me


- 홈페이지/페이스북: www.20slab.org / facebook.com/20slab


 

▶ 박진수 연구소장


전화/메일: 02-735-6196 / jjhyla@univ.me


▶ 김영기 수석연구원


전화/메일: 02-735-1074 / kyg@univ.me


▶ 송혜윤 책임연구원


전화/메일: 02-735-1056 / ss.emilie@univ.me


▶ 호영성 선임연구원


전화/메일: 02-6925-1261 / Allie.Ho@univ.me


 
 
 

Contents No
PR2014-16

Project Manager
김영기 수석연구원, 채수빈 인턴연구원

프로젝트 문의하기 보고서 안내 멤버십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