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구주제
발행연도
~
자료유형
칼럼
다시 보고 싶은 콘텐츠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Z세대는 틱톡이 아니라 트위터로 영상 본다? 미디어·콘텐츠·플랫폼 이용 보고서

2024.05.16 871

지난 5월 7일, 올해로 60회를 맞은 백상예술대상에는 하나의 특이점이 있었습니다. TV부문 남자 예능상 후보 다섯 명의 면면을 보면, 전통적인 의미의 예능인은 유재석과 탁재훈 두 명뿐이었죠. 기안84와 이말년은 웹툰 작가 출신이고, 수상자로 호명된 나영석은 현직 PD입니다.

그런데 사실, 이들 모두에게는 무시 못할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TV뿐 아니라 거대 채널을 이끄는 유튜버로서 Z세대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는 점이죠. (채널십오야: 구독자 635만 명, 침착맨: 244만 명, 뜬뜬: 193만 명, 노빠꾸탁재훈: 165만 명, 인생84: 106만 명 등)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미디어·콘텐츠·플랫폼 정기조사 2024 데이터에 따르면, 실제로 Z세대에게는 방송만큼이나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 영상이 큰 영향력을 미칩니다. 그렇다면, Z세대는 어떤 플랫폼을 통해 콘텐츠를 보고 있을까요? OTT(유료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종이책·전자책, 웹소설 등 다른 콘텐츠의 Z세대 이용 실태는 어떨까요? 아울러, Z세대는 어떤 SNS와 메신저를 주로 이용하고 있을까요? 오늘은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Z세대의 미디어·콘텐츠·플랫폼 트렌드를 알아보겠습니다.

※ 들어가기 전에
각 데이터의 조사 대상은 15~54세이지만, 본 콘텐츠는 Z세대(15~28세)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세대 구분 기준은 여기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1. Z세대에게 영향력이 가장 큰 영상 콘텐츠는?

① 방송만큼 1인 크리에이터 영상을 자주 보는 Z세대!


※ 보고서에서 사용된 용어 정리
방송 프로그램
지상파·케이블·종합편성채널 및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방송 프로그램 (본방·재방송, VOD 등에 제공되는 전체 영상, 숏폼·클립·요약 영상 등 포함)
1인 크리에이터·유튜버 영상
개인이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직접 촬영, 제작, 편집해 온라인 영상 플랫폼을 통해 공유하는 콘텐츠
예능
유튜브, 네이버TV, SNS 등 온라인 영상 플랫폼에 업로드되는 예능 콘텐츠


출처 미디어·콘텐츠·플랫폼 정기조사 2024, 대학내일20대연구소

대학내일20대연구소의 조사 결과, Z세대의 95.3%는 한 달에 한 번 이상 1인 크리에이터 영상을 이용하고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방송 프로그램을 이용한 비율(96.5%)과 거의 차이를 보이지 않았는데요. 전 세대(15~54세)를 대상으로 한 응답의 경우, 1위인 방송 프로그램이 2위인 1인 크리에이터 영상과 약 10%p의 차이를 보인 것과 비교되는 대목입니다. 평소에 주로 이용하는 콘텐츠를 물어봤을 때도 Z세대에서는 방송(62.5%)과 1인 크리에이터 영상(62.2%)이 투톱으로 치고 올라왔어요.

Z세대는 왜 1인 크리에이터 영상에 빠져 있을까요? 최근 Z세대에게 주목받는 콘텐츠의 핵심은 ‘정제되지 않은 날것’에 가까워요. 특별한 순간이 아닌 하루하루 일상을 공유하고, 실수나 실패를 필터링 없이 드러내는 영상이 유행입니다. “본방송보다 리액션이 더 재밌다”면서 방송 대신 1인 크리에이터 영상을 찾기도 하죠. 이런 트렌드가 반영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② 릴스보다 쇼츠, 틱톡보다 엑스? Z세대 PICK 영상 플랫폼

출처 미디어·콘텐츠·플랫폼 정기조사 2024, 대학내일20대연구소
[데이터베이직] 미디어·콘텐츠·플랫폼(2023년 3월), 대학내일20대연구소

지금 로그인하면
무료로 열람이 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문의하기 보고서 안내 멤버십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