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세대별 국가 및 사회인식 비교 조사 발표
2020.08.11 872



– Z세대, 밀레니얼 세대, X세대, 86세대의 국가 및 사회인식 조사 발표

– Z세대 54.0%, 밀레니얼 세대 51.0%, ‘대한민국’은 선진국

– ‘보건·의료 제도 및 인프라’에 가장 만족

– MZ세대, 우리나라에 대한 자부심이 애국심으로 이어져

 

코로나19는 전 세계에 큰 영향을 미쳤다. 일상이 달라진 것은 물론, 국가와 사회, 세계에 대한 인식도 바꿔 놓았다. 이에 대학내일20대연구소는 만 15세에서 59세 남녀 1,200명을 Z세대(만 15~24세), 밀레니얼 세대(만 25~39세), X세대(만 40~50세), 86세대(만 51~59세)로 구분하여, 세대별 자아, 관계, 사회, 국가, 세계, 삶에 대한 인식 및 가치관 비교 조사를 시행했다. 그중 세대별 국가 및 사회인식 조사 결과를 다음과 같이 정리했다.


◇ Z세대 54.0%, 밀레니얼 세대 51.0%, ‘대한민국’은 선진국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선진국’에 대한 세대별 인식 차이다. 미국, 영국, 독일 등 기존 선진국에 대한 인식은 세대별로 큰 차이가 없었으나, ‘한국’에 대한 인식은 차이가 엿보였다. ‘대한민국’을 선진국이라고 생각한다는 응답은 Z세대 4위(54.0%), 밀레니얼 세대 3위(51.0%), X세대 7위(47.0%), 86세대 9위(41.7%)로 나타났다.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가 X세대, 86세대보다 한국을 선진국으로 인식하는 비율이 높은 것이다. 4~5년 전만 해도 한국을 ‘헬조선’이라 자조하며, 해외로 나가는 것을 꿈꿨던 MZ세대의 긍정적인 인식 변화가 눈에 띈다.


◇ 전 세대, ‘보건·의료 제도 및 인프라’에 가장 만족

이런 인식 변화의 배경에는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우리나라의 발 빠른 대처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세대별로 현재 ‘우리나라의 제도와 인프라 수준에 만족하는 분야’를 물은 결과, 전 세대에서 ‘보건·의료 제도 및 인프라’가 1위로 꼽혔다.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K-방역’으로 불리게 된 우리나라의 수준 높은 방역 시스템에 대한 만족감과 자부심을 엿볼 수 있는 결과다.


◇ MZ세대가 생각하는 ‘애국심’, 과거와는 달라

세대별 ‘애국심’에 대한 인식 차이는 어떨까? ‘애국심을 가져야 한다’는 인식은 X세대(77.0%)와 86세대(84.3%)가 비교적 높았으나, Z세대(66.3%)와 밀레니얼 세대(63.7%)도 절반 이상이 애국심을 가져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우리나라가 위기일 때 힘을 보태야 한다’는 응답도 Z세대 63.7%, 밀레니얼 세대 62.3%, X세대 79.3%, 86세대 83.3%로 전 세대에서 절반 이상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국가를 위한 개인의 희생에 대해서는 생각이 달랐다. X세대(46.3%)와 86세대(55.3%)는 절반에 가까운 응답자가 ‘우리나라의 국익을 위해 나의 이익을 희생할 수 있다’고 답한 반면, MZ세대의 긍정 응답률은 Z세대는 29.0%, 밀레니얼 세대는 28.7%에 그쳤다. ‘국가를 위해 희생하는 것’을 애국심으로 여겼던 과거의 인식과 달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 MZ세대, 우리나라에 대한 자부심이 애국심으로 이어져

애국심에 대한 인식 차이는 ‘세대별 애국심을 느끼는 상황’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X세대(29.0%)와 86세대(34.0%)는 ‘경제위기, 산불, 전염병 등 우리나라가 재난 상황이나 위기에 처했을 때’ 애국심을 비교적 크게 느꼈지만, Z세대(29.0%)와 밀레니얼 세대(23.3%)는 ‘K-pop, 킹덤, 게임 등 한국의 대중문화가 해외의 인정을 받을 때’ 애국심을 비교적 크게 느꼈다. 최근 MZ세대 사이에서 K-방역, K-마카롱, K-웹툰 등 ‘K-OO’ 키워드와 국뽕 콘텐츠가 인기를 끄는 것과 유사한 맥락으로, 우리나라에 대한 자부심이 애국심으로 이어지는 MZ세대의 모습이 두드러진다.


이번 조사는 전국 만 15세 이상 59세 이하 남녀 1,200명 표본을 대상으로 2020년 5월 27일부터 6월 1일까지 6일간 구조화된 설문지를 활용한 온라인 패널 조사 방법으로 실시하였으며 데이터스프링이 운영하는 한국 패널 서비스 ‘패널나우’를 이용했다.


그밖에 세대별 자아, 관계, 사회, 국가, 세계, 삶에 대한 인식 및 가치관 비교 조사 결과는 대학내일20대연구소 홈페이지의 연구자료 ‘[데이터베이직] 가치관·관계(6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ontents No
PR2020-10

Summary
만 15세에서 59세 남녀 1,200명을 세대별로 구분하여, 자아, 관계, 사회, 국가, 세계, 삶에 대한 인식 및 가치관 비교 조사를 시행했다.
그중 세대별 국가 및 사회인식 조사 결과를 다음과 같이 정리했다.

Project Manager
이재흔 책임연구원
손유빈 에디터

관련 콘텐츠

프로젝트 문의하기 보고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