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인사이트 칼럼
MZ세대는 주말에 웹소설을 86.2분이나 본다?
2023.07.04 1,169
다시 보고 싶은 콘텐츠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들어가기 전에

대학내일20대연구소에서는 MZ세대를 Z세대(1996~2008년 출생자), 후기 밀레니얼 세대(1989~1995년 출생자), 전기 밀레니얼 세대(1981~1988년 출생자)로 구분합니다. 세대 구분 기준은 여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1조 원. 2022년 웹소설이 달성한 시장 규모입니다. 일부 매니아층만 즐기는 줄 알았던 영역이 이만큼 몸집을 키운 겁니다. 게다가 세대 불문하고 지난 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재벌집 막내아들>과 <사내맞선> 역시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임이 알려지며, 원작 콘텐츠에 관심을 갖고 찾아보는 사람이 늘어났고요. 카카오페이지의 대표작 '데뷔 못 하면 죽는 병 걸림(데못죽)' 팝업스토어는 일주일동안 1만여 명이 방문했다고 합니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발행한 <MZ세대의 텍스트 콘텐츠 이용법>에 따르면, 웹소설을 이용하는MZ세대 중 일주일에 한 번 이상 보는 비율이 47.3%였는데요. 이는 종이책·전자책 이용자의 비율보다 높았습니다. 오늘은 본 보고서를 바탕으로 MZ세대의 웹소설 소비 행태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직관적인 비교를 위해 웹툰 이용 행태와 비교해서 분석해보았으니 웹소설 트렌드가 궁금하시다면 꼭 놓치지 마세요. 



1. 웹툰VS웹소설, 웹툰은 ‘자주’, 웹소설은 ‘오래’ 본다
*출처: 인사이트보고서 <MZ세대의 텍스트 콘텐츠 이용법>, 대학내일20대연구소


*출처: 인사이트보고서 <MZ세대의 텍스트 콘텐츠 이용법>, 대학내일20대연구소


최근 한 달 내 콘텐츠 이용 경험을 살펴봤을 때 웹툰은 76.0%, 웹소설은 47.0%로 웹툰의 이용률이 더 높게 나타났습니다. 이용 빈도 또한 웹툰이 웹소설을 앞질렀는데요. 웹툰 이용자주 평균 3.5회 이용하는 반면, 웹소설 이용자주 평균 2.2회 이용하고 있습니다. 또한 콘텐츠를 ‘거의 매일’ 이용한다 는 응답은 웹툰(37.4%)이 웹소설(22.2%)에 비해 우세했습니다.


*출처: 인사이트보고서 <MZ세대의 텍스트 콘텐츠 이용법>, 대학내일20대연구소
그러나 하루 평균 이용 시간은 사뭇 다른 모습입니다. 콘텐츠별 경험자를 대상으로 최근 한 달 내 평균 이용 시간을 물어보았는데요. 웹툰평일 55.7분, 주말 71.6분을 본다고 응답했으며, 웹소설은 평일 69.4분, 주말 86.2분 읽는다고 답했습니다. 웹소설은 웹툰에 비해 이용률이나 이용 빈도는 낮지만, 상대적으로 긴 시간 몰입해서 보는 콘텐츠라는 걸 파악할 수 있습니다.



2. MZ세대는 웹소설에 월평균 14,200원 쓴다!

지금 로그인하면
무료로 열람이 가능합니다.
로그인하기

관련 콘텐츠

문의하기 보고서 안내 멤버십 안내